AD
SBS '집사부일체'에 출연한 배우 이기홍이 남다른 감정을 느꼈던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16입 방송된 '집사부일체'에서는 영화 '메이즈러너'에서 얼굴을 알린 할리우드 스타 이기홍이 출연했다.

이날 이기홍은 과거 영화 '메이즈러너'에서 민호 역을 맡은 뒤, 피플지 선정 '세계에서 4번째로 섹시한 남자'에 뽑힌 적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처음에 그 보도가 나왔을 때 되게 싫어했다. 부끄러웠다"라면서도 "나중에 생각해보니까 동양 사람들한테는 중요한 일이더라. 동양인이 매력적이라는 인식이 생겨야 자부심을 가지고 큰 꿈을 꿀 수 있다는 의미에서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6 19:22:0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