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제공=소니픽쳐스
[스포츠한국 최재욱 기자] 박스오피스 1위를 재탈환하며 거침없는 흥행세를 보이고 있는 웰메이드 추적 스릴러 '서치'가 '맘마미아!2'를 제치고 8월 개봉 외화 중 최고 흥행작에 등극햇다.

'서치'(원제 Searching, 수입/배급. 소니 픽쳐스)는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15일 하루 동안 21만9,846명을 동원, 누적 관객수 232만9,598명을 돌파했다. 이로써 '맘마미아!2'가 기록한 227만3,753명(KOFIC 9/15 기준)을 넘어서며, 8월 개봉한 외화 중 최고 흥행작 타이틀을 거머쥐게 되었다. 이처럼 개봉 3주 차에도 식지 않는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서치'는 추석 연휴 극장가 흥행 대전까지 뛰어들 전망이다.

추석 극장가 최대 복병으로 떠오르고 있는 영화 '서치'는 부재중 전화 3통만을 남기고 사라진 딸, 그녀의 SNS에 남겨진 흔적을 통해 행방을 찾기 시작한 아빠가 발견한 뜻밖의 진실을 그린 추적 스릴러다. 현재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6 14:17:18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