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JTBC '아는 형님'
서장훈이 과거에 김성령을 실제로 만났던 후일담을 전했다.

15일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배우 김성령과 가수 케이윌이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역대 가장 아름다운 미스코리아’ 1위로 꼽히는 김성령과 ‘성대 미남’ 케이윌이 ‘미녀와 성대 야수’라는 콘셉트로 예능감을 뽐낸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김성령은 “차를 타고 있다가 지나가는 강호동을 보고 놀란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이때 서장훈은 “나도 비슷한 경험을 한 적 있다”며 “과거 한 골목에서 멀리서부터 빛이 나는 아름다운 사람을 보고 시선을 빼앗겼던 적이 있는데, 그 사람이 바로 김성령이었다”고 김성령의 존재감을 회상했다.

김성령은 서장훈의 뜻밖의 칭찬에 “평상시에는 그렇지 않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미녀와 성대 야수’로 활약한 김성령과 케이윌의 예능 나들이는 15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5 20:30:1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