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라디오스타'
배우 조인성이 출연한 '라디오스타' 시청률이 소폭 상승했다.

13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전국 가구 시청률(이하 동일) 1부 5.9%, 2부 6.4%를 기록했다.

이는 직전주 방송분이 기록한 시청률인 1부 6.2%보다는 0.3%포인트 하락했지만, 2부 5.6%보다 각각 0.8%포인트 상승한 수치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 사진=MBC '라디오스타'
이날 방송은 '갑옷을 벗고' 특집으로 꾸며져 영화 '안시성'의 배우 조인성, 배성우, 박병은, 남주혁이 출연했다. "MC 차태현 때문에 출연했다"는 조인성은 반전 입담을 뽐내며 토크를 이끌어갔다. 배성우의 토크를 진두지휘하는가 하면 고장환과의 일화 등을 공개하기도 했다.

방송 말미, 녹화 내내 '2주 편성'을 강조한 출연진들의 바람대로 2주 편성이 확정됐다. 특히 노래하는 조인성의 모습이 공개돼 다음주 방송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KBS 2TV 오피스모큐멘터리 '회사가기싫어'는 시청률 1.4%를 기록했고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1부 4.8%, 2부 5.7%로 나타났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3 08:29:10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