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모신정 기자]

'안시성'의 주연배우 엄태구가 설현과 로맨스 호흡을 펼친 소감을 공개했다.

엄태구는 12일 오후 2시 서울 용산구 CGV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독립 단편 영화에서 가벼운 로맨스는 한두 번 했다. 하지만 진지한 정통 멜로는 처음이다"라고 말했다.

엄태구는 '안시성'에서 기마부대 대장 파소 역을, 설현은 백하부대의 수장 백하 역을 맡아 서로 사랑하는 연인 연기를 펼쳤다.

이어 엄태구는 "긴장을 너무 많이 했었고 낯을 많이 가려서 김설현과 평상시 대화를 많이 나눠 보지 못했다. 하지만 힘든 촬영을 함께 겪으며 끈끈한 정이 들었다"고 말했다.

엄태구는 "개인적으로 굉장히 재미있고 신기했던 것은 긴장을 많이 하고 현장에 갔다. 많이 준비해 간 것보다 내 앞에서 연기한 김설현 배우를 보며 한 걸음 더 들어갈 수 있는 재미있는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영화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그린 초대형 액션 블록버스터다. 엄태구 외에도 조인성, 남주혁, 배성우, 설현, 박병은, 오대환 등이 출연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2 19:08:21   수정시간 : 2018/09/14 09:19:4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