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KBS 제공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오늘밤 김제동' 김제동이 정치적 편향 가능성에 입장을 밝혔다.

12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카페에서는 KBS 1TV 시사교양프로그램 '오늘밤 김제동'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정병권 CP, 강윤기·김범수 PD, 김제동이 참석했다.

김제동은 "스탠스를 잡는 것이 제일 중요하다"며 "1, 2회에서 자유한국당 의원과 전화통화도 했다. 나는 사람의 이야기를 듣고 묻는 거다. 내가 취할 수 있는 입장은 잘 묻는 것이지 좌편향도, 우편향도, 기계적 중립도 안된다"고 말했다.

이어 "나는 전달자 역할이다. 지켜봐주면 될 것"이라며 "중립의 의미를 잘 지켜보고 끊임 없이 언론에서 하는 말을 듣겠다. 그런 우려는 일단 방송을 지켜봐달라"고 당부했다.

강윤기 PD 또한 "우리는 소통하는 프로그램"이라며 "보수와 진보를 나눠서 설전하는 프로그램이 아니다. 균형성 논란이 있는데 방송을 보신 분들은 그 걱정이 기우에 지나지 않는다는 걸 알 것이다"고 했다.

한편 KBS 1TV '오늘밤 김제동'은 시민의 눈높이에서 이슈를 쉽고 재밌게 풀어나가는 시사 토크쇼 프로그램. 지난 10일 첫 방송됐으며 매주 월~목요일 오후 11시 30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2 17:00:3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