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82년생 김지영' 도서 표지
배우 정유미가 영화 '82년생 김지영'의 주연으로 캐스팅된 가운데 '82년생 김지영'을 향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82년생 김지영'은 대한민국 여성의 현실을 그린 조남주 작가의 소설로, 육아로 인해 경력이 단절된 전업 주부 김지영의 30여년 간의 삶을 바탕으로 학교 ·직장 내 성차별, 독박 육아 등을 담담하게 그려낸 작품이다.

특히 지난 2016년 출간 이후 독자들의 공감대를 이끌어내며 국내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을 중심으로 폭발적인 입소문을 탔고 100만부에 육박하는 판매고를 올리며 베스트셀러로 등극했다.

한편 '82년생 김지영'을 영화화한 작품에 정유미가 주연으로 확정됐다. 오는 2019년 상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12 13:26:55   수정시간 : 2018/09/12 13:28:10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