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배우 이시아가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비화를 털어놨다.

9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의 '해투동:시선 강탈 대세 배우 특집'에는 개성 만점 캐릭터를 완벽 소화한 서효림·강기영·이시아·이정현·엄현경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시아는 '미스터 션샤인' 첫 회에서 사망한 장면에 대해 "민낯으로 촬영했다. 못생기게 나올까봐 걱정했는데 다행히 예쁘게 봐주셨다"고 말했다.

전현무는 "연기를 정말 잘하시더라. 오늘 보니 이미지가 완전 다르다"며 칭찬했다.

이에 이시아는 "'미스터 션샤인'에서 회상신으로 여러번 등장한다. 출연료가 50% 나온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09 23:49:08   수정시간 : 2018/08/10 00:22:5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