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tvN '비밀의 정원'
'비밀의 정원' 소개팅에 나선 강균성이 어색함을 감추지 못했다.

7일 방송된 tvN '비밀의 정원'에서는 소개팅을 하게 된 가수 강균성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균성은 자신의 이름을 얘기한 후 어색한 침묵을 이어갔다. 이어 소개팅녀에게 음료를 권하며 "한 번 드셔보실래요?"라고 물었고 상대는 같은 빨대로 음료를 맛봐 스튜디오 멤버들을 환호케 했다.

두 사람은 이상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강균성은 "에너지가 긍정적인 사람을 좋아한다"고 밝혔다.

이후 강균성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인생의 가장 중요한 가치는 사랑"이라며 "빨리 결혼하고 싶지만 두려움이 앞선다"고 토로했다.

그는 "한 여자를 2년 이상 사귄 적이 없다. 어떻게 평생 사랑하고 만날 수 있을지 두렵다. 가정을 꾸리고 싶은데 부족한 것이 많다"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08 08:02:2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