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영화 '독전'의 김동영과 이주영
[스포츠한국 모신정 기자] 영화 '독전' 속 신스틸러 농아 남매를 연기한 김동영, 이주영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독전'은 아시아를 지배하는 유령 마약 조직의 실체를 두고 펼쳐지는 독한 자들의 전쟁을 그린 범죄극.

'독전'에서 김동영과 이주영이 연기한 ‘농아남매’는 마약 조직의 연락책 ‘락’(류준열)과 막역한 관계이자 감정 변화를 크게 드러내지 않는 ‘락’과 가장 인간적인 교류를 나누는 사이로 마약 제조에 있어 천재적 기술을 가진 인물들이다.

김동영과 이주영은 등장과 동시에 에너지 넘치는 수화 연기를 펼치며 강렬한 인상을 더했다.

김동영은 최근 높은 시청률로 종영한 드라마 '리턴'에서 강력팀 형사 역할로 친근한 매력을 선보였고, 드라마 '작은 신의 아이들'에서는 연쇄살인마로 신들린 열연을 펼쳐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뿐만 아니라 영화 '7호실'(2017), '밀정'(2016) 등 다수의 작품에서 탄탄한 연기 내공을 보여줬기에, '독전'에서의 그의 연기 또한 궁금케 한다.

최근 개봉 영화 중 가장 강력한 여성 캐릭터를 연기한 이주영은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라이브'에서 정의로운 순경 역할로 엉뚱하지만 강직한 매력을 선보이며 안정적인 연기력을 입증한바 있다. 이주영은 충무로가 주목하는 신예 배우로서 단편영화와 상업영화를 오가며 눈에 띄는 행보를 보여왔으며,'독전'에서도 틀에 박히지 않은 연기로 전무후무한 캐릭터를 탄생시켰다.

이해영 감독은 “시나리오상 ‘농아형제’였지만 김동영 배우를 가장 먼저 떠올린 후 이주영 배우를 대입했을 때 퍼즐이 맞춰지는 느낌이 들어 ‘농아남매’로 수정했다”며 “'독전'에서 가장 사랑하는 캐릭터”라고 밝혔다.

영화 조진웅, 류준열, 박해준, 김주혁, 차승원, 김동영, 이주영이 주연을 맡은 '독전'은 오는 22일 개봉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8 18:29:46   수정시간 : 2018/05/18 18:29:4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