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제공=NEW
[스포츠한국 최재욱 기자] 조인성 주연의 초대형 액션 블록버스터 '안시성'이 추석 개봉을 확정했다.

'안시성'(감독 김광식, 제작 ㈜영화사 수작, ㈜스튜디오앤뉴)은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그린 초대형 액션블록버스터.

그간 한국영화에서 보기 힘들었던 압도적 규모의 대전투를 스크린에 펼쳐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근 한국영화 최초로 칸 국제영화제에서 프로모션 상영회를 개최해 많은 관심을 모았다.

지난 11일(현지시각) 칸 국제영화제를 찾은 전세계 약 100여 명의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개최된 '안시성' 프로모션 상영회에서 주필산 전투와 야간 공성전 등 압도적 액션 시퀀스를 담은 영상이 상영됐다. 또한 '안시성'의 VFX를 전담하는 시각효과 전문기업 ‘디지털아이디어’가 하이레벨 크리쳐, 메시브 소프트웨어 등 영화에 최적화한 고난이도 기술을 소개했다.

이를 통해 스크린에 구현될 개별 전투뿐만 아니라 대규모 군중 액션에 대한 기대감과 신뢰감을 높이며 뜨거운 현장반응을 이끌어냈다. 프로모션을 진행한 콘텐츠판다 관계자는 “해외 바이어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대목은 그 동안 알지 못했던 전투에 대한 흥미와 함께 무엇보다 액션의 규모”라고 전했다.

  • 사진제공=NEW
고구려를 침공한 당나라 대군에 맞선 안시성의 성주 양만춘(조인성)의 비장함과 액션 블록버스터의 박진감을 담은 프로모션 이미지, 퍼스트룩(First Look) 3종도 공개됐다. 양만춘으로 완벽 변신해 대전투의 중심을 지키고 있는 조인성의 모습과 함께 “우리는 항복이라는 것을 배운 적이 없다”라는 강인한 의지를 담은 카피와 '더 그레이트 배틀(The Great Battle)'이라는 '안시성'의 영어제목은 비장미를 더한다.

약 1,400여년 전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손에 꼽히는 규모와 전략o전술의 향연으로 전해지는 ‘안시성 전투’의 압도적 스케일을 구현해내기 위해 제작진은 총 7만여 평 부지에 실제 높이를 구현한 11미터 수직성벽세트와 국내 최대 규모인 총 길이 180미터 안시성 세트를 제작했다. 또한 ‘안시성 전투’의 핵심이 될 약 4만여 평 규모의 토산세트도 직접 제작하여 현장감을 극대화했다.

뿐만 아니라 리얼한 액션 장면 촬영을 위해 스카이워커 장비로 360도 촬영을 진행하였고 드론, 로봇암, 팬텀, 러시안암 등 최첨단 촬영 장비들을 총동원해 대한민국 관객들에게 지금까지 보지 못한 압도적인 스케일과 비주얼, 그리고 감동과 강렬한 카타르시스까지 전할 예정이다.

'안시성'은 조인성, 남주혁, 박성웅, 배성우, 엄태구, 김설현, 박병은, 오대환, 성동일, 정은채, 그리고 유오성 등 압도적인 캐스팅 라인업까지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제 71회 칸 국제 영화제 퍼스트룩 이미지와, 프로모션 상영회를 통해 전 세계에 뜨거운 화제를 부르고 있는 '안시성'은 올 추석 개봉 예정이다.

  • 사진제공=NEW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8 16:33:3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