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나의 아저씨' 이지은/ 사진=tvN 캡처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나의 아저씨' 이지은과 김영민이 신경전을 벌였다.

17일 방송된 tvN '나의 아저씨'에서는 경찰서에서 대면하게 된 도준영(김영민), 이지안(이지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도준영은 "내가 너한테 뭘 그렇게 잘못했냐. 돈 필요해서 접근해놓고 박동훈 혼자 좋아하고. 너 지금 네가 좋아하는 박동훈 힘들게 했다고 이러는 거지? 너 박동훈 좋아하지? 좋아하잖아"라고 몰아붙였다.

이지안은 "근데 좋아하냐고 물으면서 왜 비웃어요? 사람이 사람 좋아하는 게 뭔진 아나?"라고 맞받아쳤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7 21:44:10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