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우 사진='살짝 미쳐도 좋아' 제공
'살짝 미쳐도 좋아' 서우가 4차원 미식을 뽐낸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살짝 미쳐도 좋아'에서는 독특한 일상 속 서우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살짝 미쳐도 좋아' 촬영에서 서우는 자신만의 미식 철학을 소개했다. 서우는 방문하는 식당의 분위기마다 헤어스타일, 의상까지 다르게 맞춰 입는 독특한 미식 취향을 선보였다.

또한 서우는 미식을 위해 새벽 5시에 남산을 오르는 등 열정까지 뽐냈다. 이외에도 늦은 밤까지 쉴 새 없이 식당을 방문하며 하루 6끼를 먹는 모습으로 대식가 면모를 드러냈다.

이를 VCR로 지켜보던 MC 이상민은 "지금까지 최소 8000kal 정도 드신 것 같다"며 "몸매 관리를 어떻게 하시는지 정말 궁금하다"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SBS '살짝 미쳐도 좋아'는 스타들의 일상을 통해 트렌드를 함께 즐기는 프로그램. 매주 토요일 밤 12시 25분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1 17:35:0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