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김경란 김상민 이혼/ 사진=한국아이닷컴DB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KBS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란이 김상민 전 의원과 결혼 3년 만에 이혼했다.

김경란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4일 스포츠한국에 "김경란과 김상민 전 의원이 최근 결혼 생활을 정리했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이혼 사유에 대해서는 "성격 차이가 있었다"고 짧게 언급했다.

김경란과 김상민 전 의원은 지난 2015년 1월 결혼식을 올렸다. 당시 교제 3개월 만에 결혼 소식을 알려 화제를 모았으며, 이후 김경란은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결혼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하며 남다른 부부애를 과시하기도 했다. 하지만 두 사람은 끝내 성격 차이를 극복하지 못하고 결혼 3년 만에 갈라서게 됐다.

한편 2001년 KBS 27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한 김경란은 프리선언 후 '더 지니어스: 그랜드 파이널' '내 몸 사용 설명서' '해바라기' 등 다수의 프로그램에서 활약했다. 김상민 전 의원은 2012년 새누리당 비례대표로 제19대 국회의원이 됐다. 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낙선한 뒤 바른미래당으로 당적을 옮겼다.

  • 사진=아이웨딩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24 11:36:28   수정시간 : 2018/04/24 11:45:0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