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배우 김민서. 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배우 김민서가 5월 웨딩마치를 울린다.

23일 김민서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김니서가 오는 5월 서울 모처에서 동갑내기 일반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두 사람은 1년여 간 서로를 향한 신뢰와 사랑을 쌓아온 끝에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예식은 양가 가족 및 친지들을 모시고 조용히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김민서 측은 "앞으로 한 가정을 이루어 새 출발을 앞둔 두 사람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과 응원 부탁 드리며, 보내주신 사랑과 관심만큼 더욱 좋은 모습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당부했다.

1999년 그룹 민트로 데뷔한 김민서는 2008년 드라마 '사랑해'에 출연하며 배우 활동에 박차를 가했다. 이후 '해를 품은 달', '화정', '아임쏘리 강남구', '마녀의 법정' 등에 출연했다.

이하 김민서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 입니다.

배우 김민서 씨와 관련하여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려 합니다.

배우 김민서 씨는 오는 5월 서울 모처에서 동갑내기 일반인과 백년가약을 맺습니다.

1년 여 간 서로를 향한 신뢰와 사랑을 쌓아온 끝에 결혼이라는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되었으며,

예식은 양가 가족 및 친지들을 모시고 조용히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양가 가족들을 배려해 올 초부터 조용히 준비해 온 탓에 결혼소식을 갑작스럽게 알리게 된 점 깊은 양해 부탁 드립니다.

앞으로 한 가정을 이루어 새 출발을 앞둔 두 사람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과 응원 부탁 드리며,

보내주신 사랑과 관심만큼 더욱 좋은 모습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23 10:49:18   수정시간 : 2018/04/23 10:49:1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