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수요미식회'가 곱창 맛집 두 곳을 선정했다.

4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수요미식회'에서는 문 닫기 전에 가야할 곱창 맛집이 소개됐다. 특히 '숙성된 곱창의 부드러운 맛' 우정양곱창, '고소한 곱창에 시원한 백김치가 엄지 척' 먹거리양곱창을 평가하는 패널들의 모습이 공개됐다.

  • '수요미식회' 캡처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우정양곱창은 곱창구이와 한우된장밥이 대표 메뉴인 곱창 맛집. 홍신애는 "곱창마니아들 사이에선 정말 핫한 집이다. 정말 유명한 집"이라고 소개했고 EXID LE는 "먹었는데 곱이 진짜 많더라. 먹자마자 곱이 입에 들어왔는데 말도 안된다"고 극찬했다.

  • '수요미식회' 캡처
서울 서초구 잠원동에 위치한 먹거리양곱창은 곱창구이와 백김치, 겨자 소스의 조화가 일품인 곳. EXID 하니는 "겨자가 들어간 장은 처음 봤다. 곱창의 기름진 느낌을 확 잡아주더라"고 평했고 이현우는 "곱창을 1인분 먹고 나면 육중해지는데 백김치를 하나씩 먹으니까 양치질하고 나온 것처럼 좋더라"고 했다.

한편 tvN '수요미식회'는 이름난 맛집에 숨어있는 에피소드, 비하인드 스토리 등을 풀어내는 토크쇼.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05 10:50:4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