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김연경 사진='나 혼자 산다' 제공
[스포츠한국 대중문화팀] '나 혼자 산다' 김연경이 맹활약을 펼친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코트 위에서 리더십과 득점력을 폭발시킨 김연경의 모습이 공개된다.

지난주 김연경이 4강 진출이 걸린 중요한 시합을 앞두고 상대편을 견제하는 몸 풀기로 걸크러시를 뿜어냈다. 이어 이번 주에는 경기 당시의 그의 눈부신 활약이 공개될 예정이다.

이날 김연경은 대량 실점의 늪에 빠진 팀을 다독이며 부드러운 리더십을 방출했다. 그는 "어려웠다고 생각이 들었는데"라며 당시 침체된 팀 분위기에 승리를 확신하지 못했던 상황이었다.

  • 김연경 사진='나 혼자 산다' 제공
이에 그는 공개된 사진 속 모습처럼 동료를 꼭 껴안으면서 격려했고, 힘찬 파이팅으로 분위기를 쇄신하는 등 부드러운 리더십을 분출했다. 특히 김연경은 무서운 기세로 상대 팀을 몰아붙여 팀에 승리를 안겼고, 최다득점으로 MVP에 선정되며 배구여제의 클래스를 입증했다.

이후 그는 대기실에서 쏟아지는 동료들의 환호성에 덩실덩실 어깨춤으로 화답했다고 전해져 활약상에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위기 속에서 빛난 배구여제 김연경의 MVP급 리더십과 경기 후 대기실에서의 모습은 오는 16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5 20:59:14   수정시간 : 2018/02/15 21:00:0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