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신원호 PD가 1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전경련회관에서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기자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tvN 제공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슬기로운 감빵생활' 신원호 PD가 정수정(크리스탈) 캐스팅 배경을 설명했다.

1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전경련회관에서는 tvN 새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극본 정보훈, 연출 신원호)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연출을 맡은 신원호 PD가 참석했다.

신원호 PD는 "정수정이 굉장히 차갑고 도도한 이미지인 줄 알았다"며 "캐스팅 미팅을 했을 때도 '하백의 신부'에서 물의 여신 역할을 맡고 있다더라. 고정관념 그 자체인가보다 했는데 만나보니 전혀 아니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 나이 또래 평범한 대학생 같아서 그때 당시 반전이었다"며 "연기를 잘한다는 생각도 했다. 이런 매력이 '슬기로운 감빵생활'을 통해 보여진다면 좋을 것 같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은 슈퍼스타 야구선수 김제혁(박해수)이 하루아침에 범죄자가 된 후 교도소에서 겪는 일들을 담는 작품. 오는 22일 오후 9시 10분에 첫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1/15 13:45:3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