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효리네 민박' 아이유 이효리. 사진=JTBC '효리네 민박'
[스포츠한국 박소윤 기자] '효리네 민박' 아이유가 자작곡 '무릎'에 얽힌 이야기를 털어놨다.

17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에서는 요가학원에 가는 아이유와 이효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효리의 노래 '기억해'가 흘러나오자 아이유는 "이 가수 언니랑 톤이 비슷하다"고 입을 열었다. 이효리는 "나다"라고 답했고 아이유는 당황하며 "노래 진짜 좋다. 원래 있는 곡이냐"라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이효리가 아이유에게 "네가 만든 노래 중 가장 네 마음 같은 노래가 뭐냐"고 묻자 아이유는 "'무릎'이라는 곡이다. 불면증이 최고조에 달했을 때 쓴 노래다"라고 설명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7 21:39:00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