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지일주 사진=킹콩 by 스타쉽 제공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청춘시대2' 지일주가 깜짝 출연 소감을 밝혔다.

지일주는 17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을 통해 "오랜만에 벨에포크에 오니까 무척 반갑고 감회가 매우 새롭다"며 "비록 오늘 상상신으로 짧게 나오긴 했지만 재미있는 촬영이었고 나 역시 시청자 입장으로서 '청춘시대2' 매우 재미있게 보고 있다. 시청자 여러분들도 끝까지 재미있게 보면서 함께 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깜짝 출연 소감을 전했다.

전날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청춘시대2'에서 지일주는 정예은(한승연)의 전 남자친구 고두영 역으로 특별 출연했다. 전편인 '청춘시대'에서 데이트폭력을 일삼으며 정예은을 감금, 구타했던 고두영은 짧은 등장에도 불구하고 한층 더 섬뜩한 분위기를 풍겨 앞으로 펼쳐질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JTBC '청춘시대2'는 셰어하우스 벨에포크에 다시 모인 하우스메이트들과 새 멤버 조은(최아라)의 청춘 라이프를 그리는 드라마.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9/17 09:20:29   수정시간 : 2017/09/17 09:21:0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