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라스' 이소라가 화제다. 사진=MBC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라디오스타' 이소라가 과거 관광객 앞에서 수영복 차림으로 다이어트 홈비디오 촬영을 했던 에피소드를 털어놓았다. 국내 최초 슈퍼모델이자 1990년대 다이어트 홈비디오 레전드인 이소라의 깜짝 촬영 일화 고백으로 스튜디오가 술렁인 것으로 전해져 더욱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영진 / 연출 박창훈)는 '굿걸- 굿바디-!' 특집으로 모델 이소라-송경아-한혜진-걸스데이 유라가 게스트로 참여하며, 인피니트 성규가 세 번째 스페셜 MC로 김국진-윤종신-김구라와 호흡을 맞췄다.

이소라는 다이어트 홈비디오의 창시자로, '이소라 다이어트' 비디오는 지금까지 많은 다이어터들의 사랑을 받으며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이소라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과거 한강 유람선에서의 수영복 촬영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쇼킹했던 당시를 떠올렸다.

촬영 당시 유람선에는 많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있었는데, 이소라는 흰색 수영복 차림으로 촬영을 이어간 것. 이소라는 "촬영을 하는데 화끈화끈한 거에요"라고 밝혔고, 이를 듣고 있던 게스트들은 "거기 사람들이 있었다고요?"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이소라의 굿바디' 운동법이 공개되기도 했다. 이소라는 '원조 굿바디'답게 우아한 몸짓으로 설명을 이어갔고 MC들의 자세를 꼼꼼하게 살폈는데, 이 때 성규는 '목 뽑기' 자세로 굴욕을 당하는 등 호된(?) 스페셜 MC 신고식을 치르며 웃음을 유발했다.

이 밖에도 세 번째 스페셜 MC로 참여한 성규의 깜짝 무대가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았다. 성규의 노래와 함께 모델 이소라-송경아-한혜진의 런웨이가 이어졌는데, 완성도 높은 HOT한 무대로 분위기는 더욱 업 된 것으로 전해져 더욱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이소라의 과거 다이어트 홈비디오 촬영 비화와 모델들과 함께한 성규의 특급 무대는 오는 21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6/20 10:44:26   수정시간 : 2017/06/20 10:44:27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