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봉준호 감독의 신작 '옥자'가 19일 전국 79개 극장의 103개 스크린 개봉을 확정했다.

영화 '옥자'는 비밀을 간직한 채 태어난 거대한 동물 ‘옥자’와 강원도 산골에서 함께 자란 소녀 ‘미자’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섬세한 연출력과 독창적인 스토리텔링으로 전세계 관객들을 사로잡아온 봉준호 감독과 넷플릭스의 합작으로 기대를 모으는 '옥자'가 개봉을 열흘 앞둔 19일 현재 전국 79개 극장(6/19 기준)에서 개봉을 확정 짓고, 관객들을 사로잡는 스페셜 광고와 특별한 예매 이벤트를 진행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1만석 선예매 오픈만으로 전체 영화 예매순위 2위에 오르며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옥자'는 19일 현재까지 서울, 경기, 부산, 광주, 대구 등 전국 79개 극장, 103개 스크린에서 상영을 확정 지었다.

19일 기준 서울에서는 KU씨네마테크, KU씨네마트랩, 대한극장, 서울극장, 씨네큐브광화문, 아리랑씨네센터, 아트나인, 에무시네마 등 12개, 경기/강원권은 강화작은영화관, 뚜루시네마, 명필름아트센터 등 25개, 대전/충청권은 청주 SFX, 논산시네마, 부여금성 등 13개, 부산/경남권은 거제 엠파크시네세븐, 남해 보물섬시네마, 밀양시네마, 영화의 전당, 울산 현대예술관 등 7개, 대구/경북권은 고령 대가야시네마, 영주예당, MMC 만경관 등 6개, 광주/호남권은 마이골작은영화관, 무주 산골영화관, 부안 마실영화관 등 16개 극장에서 개봉이 확정되어 전국 각지의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이 중 KU씨네마테크, KU씨네마트랩, 서울극장, 씨네큐브광화문, 아트나인 등 총 14개 극장에서는 고해상도 4K화질로 '옥자'를 보다 생생하게 관람할 수 있을 예정이다. 특히, 파주 명필름아트센터에서는 4K 고화질 상영은 물론, 360도 입체적 사운드가 구현되는 돌비 애트모스 사운드를 지원하여 가장 최적화된 환경에서 '옥자'를 만끽할 수 있다.

또한 '옥자'는 상영 극장 확대와 함께 관객들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스페셜 광고를 공개해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전 세계 제일의 슈퍼돼지 옥자를 구하라!’는 카피를 비롯 재치 넘치는 문구로 가득 찬 '옥자'의 스페셜 광고는 영화의 개봉을 확정 지은 전국 극장 리스트와 함께 추억을 되살리는 복고 스타일로 제작되어 '옥자'가 선보일 새로운 재미와 허를 찌르는 유머를 예고하며 관객들의 기대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여기에 전국 극장에서는 '옥자'를 예매한 모든 관객들에게 투명 부채와 포스트잇을 증정하는 것과 더불어, 추첨을 통해 옥자의 모습을 그대로 담은, 사랑스러운 ‘옥자’ 인형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해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모으고 있다. 선예매를 진행한 일부 극장에선 개봉을 열흘여 앞둔 시점부터 매진행렬이 예상될 정도로 큰 호응을 모으고 있다.

봉준호 감독과 넷플릭스가 손잡고 만든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옥자>는 오는 29일, 넷플릭스를 통해 한국을 포함한 190개 국가에 동시에 선보일 예정이며, 한국에서는 NEW의 배급을 통해 전국 극장에서 개봉할 예정이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6/19 19:19:44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