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언니들의 슬램덩크2' 전소미가 화제다. 사진=전소미 인스타그램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언니들의 슬램덩크2' 전소미가 여동생과 행복한 일상을 공개했다.

전소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전소미는 동생 에블린을 끌어안은 채 여러 장의 셀카를 촬영했다. 사랑스러운 미소부터 장난기 넘치는 표정까지, 다정한 자매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한편 전소미는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2'에서 활약하고 있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5/20 07:28:10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