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이름없는여자' 오지은
KBS 2TV 일일드라마 '이름없는여자'의 오지은이 배종옥에 분노했다.

19일 방송된 '이름없는여자'에서는 아버지 손주호(한갑수)를 둘러싼 비밀에 대해 파헤치는 손여리(오지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손여리는 윤기동(선동혁)에게 "돌아가신 아버지와 같은 보육원에 있었다"며 조팔봉의 존재를 알렸고, 그가 윤기동이 형사 시절에 집어 넣었던 전과 9범이라는 것을 알게됐다.

이후 한 남성으로부터 "손주호가 있던 현장에 홍지원(배종옥)이 있었다"는 말을 알게된 오지은은 치를 떨었다.

이어 눈물을 흘리며 아버지를 부른 손여리는 "홍지원, 당신 도대체 우리 아버지에게 무슨 짓을 한거야"라고 중얼거리며 분노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5/19 20:29:1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