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최파타' 김청하가 출연했다. 사진=SBS 캡처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최파타' 김청하가 솔로 선공개곡 '월화수목금토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1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김청하, 김영희, 홍현희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청하는 첫 솔로 데뷔 선공개곡 '월화수목금토일'에 대해 "한 시간 전에 음원이 풀려 아직 반응을 보지 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김청하는 "선공개곡이 댄스곡이 아니라서 많은 분들이 의아해하시는 것 같다"며 "이번 노래는 아이오아이 해체 후 심경 등을 담은 곡이다. 편하게 들으실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개했다.

한편 김청하의 첫 솔로 앨범 선공개곡 '월화수목금토일'은 이날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김청하는 오는 5월 정식 데뷔 앨범을 내고 본격 활동에 나선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1 13:36:25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