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리얼극장 행복' 이상아가 화제다. 사진=방송캡쳐
'리얼극장 행복' 이상아가 공황장애를 앓고 있다고 고백했다.

20일 방송된 EBS1 '리얼극장 행복'에서는 배우 이상아가 세 번의 이혼을 겪으며 틀어진 모녀 관계를 회복하기 위해 어머니와 함께 중국으로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상아는 관광객들과 함께 산을 오르던 도중 창백한 모습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녀는 공황장애라고 고백하면서 "6년 전 부터였다. 갑자기 숨을 못 쉬겠고 갑자기 땀이 막 쏟아지더라"라며 "공황장애라는 병이 여러가지 요건으로 오는데 나는 사람인 것 같다. 사람이 바글바글한 곳에 오니까 더 힘들다"고 털어놨다.

이에 이상아의 어머니는 "공황장애가 있다고 생각하지마. '나는 없다'고 해야 이겨낸다"고 말했고, 이상아는 "공황장애 엄청 위험한 거다. 활동 못하는 사람도 있다"고 한탄했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1 08:47:51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