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낭만닥터 김사부'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는 출연진. 사진=이규연 기자 fit@hankooki.com
[스포츠한국 이규연 기자] '낭만닥터 김사부' 출연진이 2일 오후 서울 양천구 SBS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낭만닥터 김사부'는 지방의 초라한 돌담 병원을 배경으로 '괴짜 천재 의사' 김사부와 열정이 넘치는 젊은 의사 강동주, 윤서정이 펼치는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한석규 유연석 서현진 등이 출연한다. 오는 7일 오후 10시 첫 방송.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11/02 18:44:1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