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KBS 캡처
[스포츠한국 윤소영 기자] '언니들의 슬램덩크' 다이나믹 듀오가 언니쓰의 스웨그 넘치는 힙합 예명에 웃음을 터뜨렸다.

23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언니들의 슬램덩크'에서는 힙합 예명 작명에 나선 언니쓰와 다이나믹 듀오의 모습이 공개됐다.

김숙은 "나는 도라이바"라며 "그 다음에 미란이가 뭐지?"라고 물었다. 라미란은 "MC 호우미이"라고 말했고 민효린은 "난 아쟁. 목소리가 쟁쟁거려서"라고 했다.

이를 듣던 최자는 "호미도 있으니까 낫으로 하세요"라고 말했고 개코는 "성이 민씨니까 민낯으로 하세요"라고 했다.

이에 김숙이 "우리 비웃는 거 아니지?"라며 발끈했고 개코는 "우리도 개코, 최자인데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는 민효린 김숙 라미란 홍진경 제시 김연경 등 6인의 꿈을 향한 도전기를 그리는 프로그램.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6/09/24 00:06:59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