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한국아이닷컴 이혜영기자 lhy@
[스포츠한국 김윤지기자]배우 최민식이 플로렌스 한국 영화제 특별전에 초대됐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최민식이 3월 21일부터 30일까지 열리는 ‘제12회 피렌체 한국영화제’의 초청을 받아 이탈리아 피렌체를 찾을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이탈리아의 유일한 한국영화제인 피렌체 영화제는 올해 ‘배우 최민식 특별전’을 마련했다. 최민식은 영화제기간 동안 현지 미디어와 인터뷰를 하고 관객과의 대화를 가질 계획이다.

최민식 특별전에는 그의 대표작인 ‘올드보이’, ‘악마를 보았다’, ‘파이란’, ‘꽃피는 봄이오면’, ‘주먹이 운다’, ‘신세계’ 등 8작품이 소개된다. 최민식은 현지 시간으로 25일 오후 ‘올드보이’ 상영 후 남동철 프로그래머와 함께 이탈리아 관객들과 자리할 예정이다.

제12회 피렌체 한국영화제는 특별히 올해 한-이탈리아 수교 130주년을 맞아 주이탈리아 대사관과 함께 다양한 프로그램을 포함한 영화축제를 준비 중이며, 개막작으로는 허정 감독의 ‘숨바꼭질’이, 폐막작에는 송해성 감독의 ‘고령화 가족’이 선정됐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4/03/21 10:04:40   수정시간 : 2020/02/11 18:31:3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