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 캡쳐
박찬호가 과거 골프 선수 박세리와의 결혼설에 올랐던 과거에 대해 밝혀 화제다.

박찬호는 1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 출연해 박세리와의 결혼설 루머에 대해 밝혔다.

박찬호는 "박세리씨와 결혼 루머로 인해 상상을 많이 했다. 궁금하고 호기심도 생겼다. 사람들이 하체 얘기를 하더라. 박세리와 결혼하고 낳은 2세는 하체가 얼마나 좋을까. 이런 상상을 했다"고 말했다.

박찬호의 할아버지께서 대뜸 "박세리와의 결혼은 절대 안 된다"라고 하시며 "'박씨'와는 결혼은 절대 안 된다"고 동성동본으로 인해 두 사람의 결혼을 반대한 할아버지의 말씀을 전했다.

또 박찬호는 박세리와의 관계에 대해 "딱 두 번 만났다. 병문안을 갔다"고 말하며 박세리와 결혼설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한편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8일 '황금어장-무릎팍도사'는 전국기준 5.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3/07/19 11:10:25   수정시간 : 2013/07/19 11:23:0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