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황지현-정애연 '속살 살짝~' 아찔 매력대결

스포츠한국 이재원기자 jjstar@sportshankook.co.kr
배우 황지현과 정애연이 어깨선을 드러낸 패션으로 매력 대결을 펼쳤다.

이들은 튜브톱 스타일의 원피스를 입고 쇄골 라인을 고스란히 드러내며 아찔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황지현은 검은색의 세련된 원피스로 허리 라인을 강조했고, 정애연은 황금빛 드레스로 우아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들의 화보는 이달초 강남의 한 스튜디오에서 촬영됐다. 최근 론칭한 패션브랜드 엠콜렉션(www.mcollection.co.kr)의 모델로 나선 두 사람은 섹시한 포즈와 표정으로 자웅을 겨뤘다.

엠콜렉션 임미화 팀장은 "브랜드가 추구하는 스타일과 두 사람의 이미지가 환상적으로 결합되어 자연스러운 모습이 연출되었다. 다음 시즌 라인업에는 두 사람을 디자인에 참여시키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황지현은 최근 플라티스 엔터테인먼트로 둥지를 옮기고 새로운 도약을 꿈꾸고 있다. 지난 겨울 뮤지컬 <마리아 마리아>로 활약한 황지현은 하반기 드라마를 준비 중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9/17 07:22:54   수정시간 : 2013/04/25 12:16:41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