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승소' 염경환 "이제 좋은 일만 생기겠죠"
전속 계약 소송서 끝 새 출발

관련기사

• 스티브 '살인 용의자' 경험 콩트로 공개
• '승소' 염경환 "이제 좋은 일만 생기겠죠"
• '사모님' 김미려 첫 개그무대 홈런 쏘다
• 신혼 단꿈 신동엽 "제2의 나를 키운다"
• 개그맨들 사업가로 진출 '수완발휘'

• 해체 후 컴백했나… '짝퉁 쿨'도 쿨~하네
• '나몰라 패밀리' 안웃기는 앨범 발표
• 김구라-터틀맨 진짜 동갑내기라고?
• 박수홍 '맞선' 성공1호 신혼경비 전액 협찬
• 남희석 'SBS 출연료 가압류' 당했다

최근 전속계약을 둘러싼 연예인과 소속사의 법적 분쟁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개그맨 염경환이 소송에서 승소하고 홀가분한 마음으로 새 출발에 나섰다.

염경환은 최근 리센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체결하고 다시 방송 활동에 전념할 채비를 하고 있다. 리센엔터테인먼트는 개그맨 이홍렬이 대표를 맡고 있으며 강성범, 강유미 등의 개그맨이 소속된 회사.

염경환은 "소송 문제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 방송 활동에 대한 의욕도 많이 상실하고 일에 전념하지 못했는데 좋아하는 방송 일을 다시 열심히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면서 "이제 좋은 일만 생기길 바란다. 꾸준히 활동하고 싶다"고 말했다.

염경환은 현재 SBS '재미있는 TV천국'의 진행을 비롯해 MBC 모닝쇼 '이재용 임예진의 기분 좋 은날'의 '연예플러스' 스타 인터뷰 코너 등을 맡고 있다. 또한 지난해부터 코코넛오일 수입 판매 사업을 시작해 사업가로도 활동하고 있다.

염경환은 전 소속사 더스팍스와 전속계약 위반 등으로 2년간 소송을 벌여오다 승소했다.

염경환의 소송 대리인인 이상동 변호사는 "서울중앙지방법원 제26민사부는 더스팍스가 전속계약상의 의무를 위반했으므로 염경환 씨에게 1천500여 만원을 지급하라는 판결을 했다"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입력시간 : 2006/07/26 16:33:47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6/07/26 16:33:42   수정시간 : 2013/04/25 12:10:5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