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미숙ㆍ전광렬, SBS 드라마로 다시 만나
금요드라마 '사랑공감' 출연 예정

이미숙과 전광렬이 내년 1월 21일 방영될 SBS TV 금요드라마 `사랑공감'(가제, 연출 정세호)에서 재회한다.

두 사람은 지난 2001년 영화 `베사메무초'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으며, 이미숙은 2002년 초 류승범과 공연했던 `고독' 이후 3년여 만의 드라마 출연이다.

이미숙과 전광렬은 대학 시절 연인이었으나 결혼에는 이르지 못한 강희수와 박치영 역을 맡았다. 강희수는 박치영이 군대 간 사이 좋은 조건의 남자 김동우를 만나 결혼했지만 남편의 외도와 이로 인해 아이를 잃은 비극적인 삶을 살게 된다. 15년 만에 다시 만난 박치영 역시 아내 윤지숙과의 관계가 원만치 않다.

위기의 상황에서 재회했지만 두 사람은 전혀 다른 길을 걷게 된다. 박치영은 윤지숙의 소중함을 깨닫게 되고, 강희수는 홀로서기를 하는 것.

이 때문에 이미숙과 전광렬의 배역만큼이나 김동우와 윤지숙도 중요한 캐릭터다.

김동우에는 김병세가 캐스팅됐고, 윤지숙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정세호 PD는 "20대에 선택한 결혼 상대를 한번쯤 되돌아보게 되는 30∼40대의이야기를 담으려 한다"며 "불륜 코드가 아닌 휴머니즘이 담겨 있는 삶과 사랑 이야기로 접근할 것"이라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김가희 기자



입력시간 : 2004-12-07 17:54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4/12/07 17:52:40   수정시간 : 2013/04/25 12:08:2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