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이 연말을 앞두고 184년 역사의 세계적인 주얼리하우스 티파니(Tiffany & Co.)와 손잡고 팝업스토어를 연다.

현대백화점은 다음달 26일까지 더현대 서울 5층에 위치한 실내 녹색 공원 사운즈 포레스트에서 ‘티파니 홀리데이 팝업’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팝업은 사운즈 포레스트의 기존 온실형태의 구조물을 활용해 5개의 부스를 선보인다. 티파니의 다이아몬드와 골드 주얼리 등 티파니 홀리데이 컬렉션 대표 상품 70여 종을 판매하는 부스 두 곳과 20세기 가장 위대한 아티스트로 손꼽히는 티파니 디자이너 쟌 슐럼버제의 대표 작품 ‘바위 위에 앉은 새(Bird on a Rock)’를 전시하는 부스, 기념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포토 부스, 구매한 상품의 시그니처 블루박스 겉면에 이니셜과 드로잉 캘리그라피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벤트 부스 등이다.

특히, 사운즈 포레스트의 한 가운데에 지름 4m, 높이 7m의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가 들어서게 된다.

티파니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는 2010년 이탈리아 밀라노 두오모 광장, 2011년 영국 런던 서머셋 하우스, 2012년 홍콩 황후상 광장, 2013년 싱가포르 오차드 로드 등 매년 크리스마스 기간 전세계 주요 랜드마크에 전시되고 있다. 국내에서는 지난 2015년 현대백화점 판교점 이후 이번이 두번째다.

‘티파니 홀리데이 팝업’은 티파니 홀리데이 마이크로사이트에서 사전 예약한 고객과 팝업 매장에 마련된 키오스크에서 현장 예약한 고객만 입장 가능하며, 운영 시간은 월~목요일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 금~일요일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6 16:33:5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