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김동찬 기자] 카카오게임즈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을 부여한다.

카카오게임즈는 19일 정규직 재직자 대상 주식매수선택권을 지급한다고 공시했다. 카카오게임즈는 총 360명 대상으로 1인당 각각 600주의 주식매수선택권을 균등 부여한다. 행사가는 7만6700원이고, 총 부여 주식수는 21만6000주다.

카카오게임즈 관계자는 "이번 스톡옵션 부여는 회사의 성장과 발전을 위해 함께 애써준 임직원들의 노고에 대한 격려와 보상의 의미"라면서 "앞으로도 지속 성장을 위해 같이 노력한 임직원들에게 동기를 부여하고, 성과에 기여한 구성원들과는 결실을 나눌 수 있는 기업 문화를 만들기 위해 고민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9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 카카오게임즈는 지난달 출시한 ‘오딘: 발할라 라이징’이 모바일게임 매출 순위 1위에 오르며 성과를 이어가고 있다. 최근에는 글로벌 스포츠 커뮤니케이션 전문 기업 세나테크놀로지 인수 등을 통해 신사업 확장을 꾀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19 16:32:1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