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대상 청정원 제공
[스포츠한국 임현지 기자] 대상 청정원이 사전 예약 판매를 진행했던 안주야 ‘혼술선풍기’가 출시 하루 만에 완판을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혼술선풍기와 안주야 5종 골라 담기로 구성됐으며, 초기 물량은 1200개다.

해당 제품은 ‘안주의 새로운 바람이 분다’는 슬로건 아래 안주를 즐겁게 즐기는 방법을 위트 있게 제시했다. 탁상용 선풍기에 술잔을 들고 있는 손 모양을 구현하고, 선풍기 회전 기능을 활용해 혼술족들도 건배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선풍기 바람으로 여름철 무더위를 달래주는 장점도 있다.

대상 청정원은 혼술선풍기를 통해 ‘안주야 브랜드 재활성화’를 꾀하고 있다. 재미와 위트를 중심으로 한 커뮤니케이션 전략을 통해 안주 간편식(HMR) 분야에서 입지를 확고히 다진다는 방침이다.

혼술선풍기는 오는 22일 G마켓에서 2차 사전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네이버쇼핑, 11번가 등 국내 주요 온라인 유통채널에서도 판매를 이어갈 예정이다.

또 배우 이규형을 모델로 한 동영상 광고를 제작해 유튜브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중심으로 확산시키고, 이를 온·오프라인 마케팅 활동과 연계할 계획이다.

대상 관계자는 “코로나와 무더위 때문에 외식을 피하고 혼술을 즐기는 소비자들의 허전함을 달래고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혼술선풍기를 기획했다”며 “안주야는 국내 안주 시장을 선도하는 대표 브랜드로서 앞으로도 재미와 위트를 마케팅의 중심에 두고 소비자들과의 소통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19 15:11:2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