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금호타이어 제공
[스포츠한국 조민욱 기자] 금호타이어는 유튜브 공식채널 ‘엑스타 TV’가 론칭 2년만에 구독자 10만명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금호타이어는 지난 2019년 4월 디지털 마케팅 트렌드를 바탕으로 고객 및 일반 대중들과의 소통을 위해 유튜브 공식채널 엑스타 TV를 론칭했다. 이후 약 2년만에 구독자 10만명을 돌파해 유튜브로부터 실버버튼을 받았다.

엑스타 TV는 기업, 타이어, 자동차, 스포츠, 모터스포츠 그리고 또로로로 캐릭터 등 폭넓은 카테고리 구성을 통해 타이어나 자동차 등 관련 분야뿐만 아니라 스포츠, 트렌디한 문화까지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금호타이어는 구독자 10만명 돌파를 기념해 오는 19일까지 토트넘 홋스퍼 사인볼 등 사은품을 증정하는 설문 이벤트를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엑스타 TV 유튜브 커뮤니티 및 금호타이어 공식 페이스북에서 확인 가능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8 09:55:4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