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삼성전자 제공
[스포츠한국 조민욱 기자] 삼성전자서비스가 폴더블폰을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에 나선다.

삼성전자서비스는 갤럭시Z 플립, 갤러시 폴드 사용 고객을 대상으로 ‘방문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13일 밝혔다

폴더블폰 이용자는 삼성전자서비스 콘택센터를 통해 장소와 시간을 예약 후 파손 디스플레이 교체 등 모든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서비스 이용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18시, 토요일 오전 9시부터 16시까지이며 평일 1만8000원, 토요일 2만2000원의 출장비가 발생한다.

전화 끊김 및 송수신 저하 등 통화품질 불편을 겪는 고객에게도 방문 서비스를 제공한다. 대상은 삼성전자 휴대폰 전 기종이다.

통화품질 불편으로 서비스센터를 내방한 경우 수리 엔지니어가 제품 이상 여부를 점검하고, 필요 시 방문 서비스를 통해 고객이 통화품질 불편을 겪었던 현장에 찾아가 문제 원인을 분석한다.

박성민 삼성전자서비스 기술팀장 상무는 "폴더블폰 사용 고객의 편의성 향상 및 고객의 통화품질 불편 조기 해소를 위해 방문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고객 반응에 따라 향후 방문 서비스 대상을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할 것"이라고 전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3 11:03:51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