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김동찬 기자]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하는 핵 앤 슬래시 PC온라인게임 ‘패스 오브 엑자일: 메마름의 시대’가 크리에이터 초청 이용자 소통 라이브 방송을 진행한다.

카카오게임즈는 패스 오브 엑자일의 새로운 리그 ‘메마름의 시대’를 즐기는 이용자들을 위해 게임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소통하는 기회를 만들기 위해 이번 방송을 마련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라이브 방송은 오는 17일 오후 8시에 진행하며, 이용자들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특히 방송을 통해 크리에이터들은 강력하고 독특한 캐릭터 성장 방법과 아이템 소개, 꿀팁 등을 공유할 예정이다. 또 이번 메마름의 시대 리그의 핵심인 타워 디펜스 방식의 콘텐츠와 신규 아이템 활용법도 소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이용자들이 공식 홈페이지 게시판을 통해 게임과 관련한 궁금한 사항을 댓글로 남기면 방송에서 해결해나갈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1 18:21:41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