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이승택 기자]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MINI가 최근 강남 전시장에서 ‘HELLO PAUL! HELLO MINI!’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MINI는 글로벌 탄생 60주년을 기념하여 오는 6월 6일부터 8월 25일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진행되는 영국 최고 패션 디자이너 폴 스미스의 전시 ‘헬로, 마이 네임 이즈 폴 스미스(Hello, My Name Is Paul Smith)’를 후원하는 한편, 전시회에 앞서 강남 전시장에서 고객들을 위한 특별한 팬미팅 행사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약 60여명의 MINI 고객들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디자이너 폴 스미스를 직접 마주하고, 평소에 그와 MINI에 대해 궁금했던 점을 자유롭게 묻고 답하는 토크쇼 형식으로 열렸다. 이 외에도 폴 스미스 팬 사인회 및 기념촬영 등 MINI 고객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MINI 브랜드 탄생 60주년을 기념하고, 폴 스미스 전시회를 홍보하는 차원에서 래핑된 총 10대의 MINI 차량도 전시됐다.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폴 스미스는 MINI 글로벌 탄생 40주년을 기념해 지난 1998년, 자신의 시그니처인 멀티컬러 스트라이프로 도장한 한정판 MINI 스페셜 에디션을 선보인 바 있다. 오는 6월 열리는 전시회에서는 폴 스미스를 상징하는 스트라이프 디자인의 클래식 Mini가 특별 전시될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17 17:01:18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