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테일즈런너R'가 구글 플레이 스토어(왼쪽)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전체 인기 순위 및 무료 게임 순위 1위에 올랐다.
[스포츠한국 강병원 기자] 넥슨이 지난 10일 출시한 신작 모바일게임 '테일즈런너R'(개발사 라온엔터테인먼트)가 구글 플레이 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전체 인기 순위 및 무료 게임 순위 1위에 올랐다.

‘테일즈런너R’은 12년째 꾸준히 사랑 받고 있는 인기 온라인게임 ‘테일즈런너’의 모바일 버전으로 라온엔터테인먼트가 ‘테일즈런너’ IP를 활용해 직접 개발한 캐주얼 액션 러닝 게임이다.

원작 고유의 감성, 세계관, 캐릭터, 게임성 등을 그대로 계승해 원작의 재미를 최대한 살렸으며, 모바일 환경에 맞춰 리뉴얼 된 캐릭터들을 선보인다. 또 단순화된 조작법을 도입해 간단한 터치 만으로도 PC 온라인게임 못지않은 박진감 넘치는 레이싱을 즐길 수 있다.

아울러 캐릭터 커스터마이징을 비롯해 코스튬을 직접 제작하는 ‘연금복장’ 시스템, 나만의 마을을 꾸미는 동화마을 ‘테런 빌리지’ 등 ‘테일즈런너’의 개성 있는 콘텐츠를 담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8/14 10:38:01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