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손예진 "호흡척척~ 끝나는게 아쉬웠죠"
[엔짱]

관련기사

• 화끈하게 벗은 손예진 "몸 곡선 자신있다"
• 손예진 "내가 베드신 잘 한다니…" 당황!
• 상상초월 속살 노출? 손예진 "아~ 힘들어"
• 나신 훌렁! 손예진 '머리부터 발끝까지 섹시'
• 파격 베드신 김명민 "손예진 나이 못믿겠다"
• 김명민 "내가 이럴땐 아내가 너무 멀리해"
• 담배 문 초미니 손예진 '거짓 청순' 들통(?)

• 김명민 "벗은 손예진 너무 밀착해와 민망"
• 김명민 "손예진 베드신 능숙… 헉! 당황돼"
• [포토] 속보일라~ 손예진 "시상식 왔어요"
• 김명민 "손예진 벗은 몸이… 치명적 매혹"
• 손예진-김명민 "베드신? 갈때까지 갔다"
• 손예진 "관객이 어떻게 볼까 걱정" 털어놔
• 손예진 "내가 동성애 남자들과?" 발끈!

"끝나는게 아쉬웠을 정도로 좋았어요."

배우 손예진은 영화 <무방비도시>를 촬영하며 호흡을 맞춘 김명민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손예진은 "김명민 선배님은 평소에도 너무 재미있으세요. 농담도 잘 하시고요"라고 말했다. 손예진은 "부딪히는 장면이 많지는 않았어요. 항상 쫓고 쫓겨야 했으니까요"라고 설명했다.

소매치기 보스인 손예진과 손예진을 추적하는 형사 김명민이 화기애애하기는 쉽지 않았을 터. 서로 함께 할 수 없지만 운명적으로 끌리는 장면이 등장한다.

손예진은 "김명민 선배님이 저보고 베드신 잘 한다고 방송에다 놀리듯 말씀하셔서 저를 당황시키기도 하셨죠"라며 웃었다.

손예진은 "감정에 좌지우지하지 않고 연기에 진지한 분이시죠. 쿨하고요. 워낙 상대를 편하게 해 주셔서 끝나는 게 아쉬웠을 정도랍니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한국 이재원기자 jjstar@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8/01/07 07:06:58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1/07 07:06:59   수정시간 : 2020/02/07 19:03:4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