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스포츠코리아 제공
[스포츠한국 박대웅 기자] 2019 KBO리그 일부 시범경기의 개시 시간이 변경된다.

KBO는 “오는 19일 열릴 예정인 시범경기 중 일부 경기의 개시 시간이 오후 1시에서 야간 경기로 변경됐다”고 16일 발표했다.

이는 각 구단들이 야간경기 적응력 향상을 위해 KBO에 요청하면서 나타난 변화다.

먼저 사직 삼성-롯데 경기는 오후 5시 30분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또한 창원NC파크 한화-NC전 및 수원 kt wiz파크 LG-KT전은 나란히 오후 6시부터 경기가 열린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16 13:29:0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