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연합뉴스
LG 트윈스의 투수 윤지웅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됐다.

10일 서울 송파경찰서는 윤지웅을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윤지웅은 이날 오전 6시30분경 잠실역 인근에서 차를 몰다가 도로에 진입하던 다른 차량과 접촉 사고가 났다. 음주 측정 결과 윤지웅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51%로 면허 취소 수준.

그는 전 야구선수 이병규와 회식을 가졌다가 귀가 중이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만간 윤지웅을 다시 불러 정확한 음주운전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7/10 13:19:03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