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로이스터-가르시아 '오심 항의' 뜨겁다
두산-롯데전 심판 판정 논란… 팬들 잇단 항의전화, 홈페이지도 수차례 다운


(서울=연합뉴스) 진규수 기자

11일 잠실구장에서 벌어진 프로야구 두산-롯데전에서 경기 막판 오심 논란이 벌어져 팬들의 거센 항의가 빗발쳤다.

두 팀간의 4차전인 이날 9회초 롯데가 1-4로 뒤진 채 1사 2루에서 타석에 나선 카림 가르시아는 내야 땅볼을 쳤지만 빗맞은 타구가 느리게 굴러가 미묘한 순간에 1루 베이스를 밟았다.

TV 화면상에는 가르시아가 먼저 밟은 것으로 보였지만 최수원은 1루심은 곧바로 아웃을 선언했다.

이에 가르시아는 격한 몸짓으로 항의하다 더그아웃을 향했고, 제리 로이스터 롯데 감독이 뛰어나와 강력하게 항의해 잠시 경기가 중단됐다.

로이스터 감독은 항의를 길게 끌지 않아 곧바로 경기는 재개됐지만 흥분한 팬들은 경기를 마친 뒤 한국야구위원회(KBO)에 항의가 쇄도했다.

KBO에는 경기가 끝난 지 1시간이 넘도록 심판 판정에 항의하는 팬들의 전화가 끊이지 않고 있으며 홈페이지 역시 수 차례에 걸쳐 다운될 정도로 접속량이 폭주했다.

KBO 관계자는 "경기를 마치자마자 흥분한 팬들의 전화가 끊이지 않고 있다"며 "워낙 관심이 많았던 경기였고 롯데 팬들의 열기가 그만큼 뜨거웠던 것 같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C )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로이스터-가르시아 '오심 항의' 뜨겁다 •  [승부처] 롯데 뼈아픈 실책 3번 '와르르'
•  [미니기록실] 김동주 통산 200홈런 쾅! •  사상 2번째 전구장 매진… 거침없는 흥행
•  '이종범보다 고참(?)' 이대진 마수걸이 V •  KIA 시즌 첫 5연승… 이대진 3연패 끝 外
•  고교 선후배 봉중근-안치용 'LG 9연패 끊었다' •  김재박 "감독된 이후 최악의 시간" 고백
•  13년 전으로 돌아간 잠실구장 '진풍경' •  김동주, 우즈 제치고 '잠실 홈런왕' 눈앞
•  안치용 생애 첫 홈런… LG 9연패 탈출 •  기나긴 무명생활 안치용 'LG를 구했다'
•  [이모저모] 잠실 관중난입 경기중단 소동 外 •  [프로야구 중간순위] 5월11일 현재
•  [프로야구 11일 전적] KIA 3-1 우리 •  [프로야구 11일 전적] 두산 4-1 롯데
•  [프로야구 11일 전적] SK 10-7 삼성 •  [프로야구 11일 전적] LG 6-1 한화
•  서재응 7이닝 1실점··· KIA 4연승 행진 •  KIA 이종범 첫 1루수 출장


•  '신바람' KIA 연승행진의 힘은 바로… •  서재응 '역시 컨트롤 아티스트'
•  살아난 호랑이 근성! KIA '반갑다! 5월' •  퇴출 위기! 리마·매클레리 '이제야 풀렸네'
•  [현장메모] 로이스터 "메이크 업을 가져라" •  이빨 빠진 사자 "…" 으~ 잔인한 5월!
•  잇단 난조… 롯데 '임경완 실험' 언제까지 •  잇단 '불쇼 악몽' 로이스터 매직도 흔들!
•  곰 뒤집고… 거인 뒤집히고… "비교되네" •  약점 들통? 가르시아 "나도 깜짝 놀랐다"
•  이대호 "30개는 칠 수 있지만.. 홈런왕 포기!" •  로이스터 감독, 스몰볼로…자 ~ 바꿔바꿔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5/11 21:39:10   수정시간 : 2013/04/25 11:00:45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