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SBS
‘모범택시’ 이제훈이 한국형 다크히어로의 진수를 선보인다.

오는 4월 9일 첫 방송 예정인 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연출 박준우/극본 오상호/제작 스튜디오S, 그룹에이트) 측은 24일 이제훈의 첫 촬영 스틸을 공개했다.

‘모범택시’는 “정의가 실종된 사회, 전화 한 통이면 오케이” 베일에 가려진 택시회사 무지개 운수와 택시기사 김도기(이제훈)가 억울한 피해자를 대신해 복수를 완성하는 사적 복수 대행극이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사회고발 장르물에 최적화된 박준우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범죄 액션 오락물에 특화된 오상호 작가가 대본을 집필했으며 이제훈, 이솜, 김의성 등 탄탄한 배우진이 가세했다.

이제훈은 특수부대 출신이자 무지개 운수의 택시기사 ‘김도기’ 역을 맡아 통쾌한 액션과 날 선 카리스마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공개된 스틸 속 이제훈은 야심한 밤 홀로 모범택시를 몰고 있다. 운전대를 힘주어 잡은 손과 분노로 이글거리는 눈빛에서 강렬한 존재감이 뿜어져 나와 스틸만으로도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이와 함께 예리한 눈을 빛내는 한 마리 야생 짐승 같은 이제훈의 모습이 와일드한 매력을 기대케 한다.

또 다른 스틸 속 이제훈은 피해자로 보이는 한 남학생과 접선한 모습이다. 억울하고 힘없는 피해자들의 대리인으로서 분노하는 정의를 제대로 선보일 그의 활약에 기대감이 모인다.

이제훈은 “김도기라는 인물이 특수부대 출신 택시기사다 보니 군인 출신이라는 느낌을 살려보려 했다. 행동에 군더더기가 없고, 항상 깔끔하게 관리할 것 같은 도기의 성격을 표현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거기에 틈틈이 운동을 하고 식단 관리도 하면서 더욱 날렵한 모습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모범택시’가 액션씬이 워낙 많고, 드라마의 중요한 볼거리 중 하나이다 보니 실감나고 자연스러운 액션을 만들기 위한 노력을 가장 많이 했다. 운동을 꾸준히 했던 게 액션씬을 소화하는데 도움이 됐던 것 같아 시청자분들이 좀 더 몰입할 수 있지 않을까 싶다”고 전했다.

‘모범택시’는 ‘펜트하우스2’ 후속으로 오는 4월 9일 첫 방송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4 08:19:5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