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표예진/ 사진=SBS 캡처
'런닝맨' 표예진이 귀여운 매력을 발산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애교 삼행시에 도전한 배우 표예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표예진은 자신의 이름으로 삼행시에 나섰다. 양세형과 마주선 그는 "표정이 왜 그런데? 예쁘나 오늘? 진짜 몰라"로 애교 섞인 삼행시를 선보였다.

표예진의 귀여운 매력에 모두 웃음을 터트렸지만, 유재석은 "들어가시라. 재능 내신 분들 상태가 모두 최악이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15 17:40:3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