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전성우 기자] “결과는 아쉽지만 FC 바르셀로나는 올바른 방향으로 가고 있다”

바르셀로나는 24일(한국시각) 오후 11시 15분 스페인 바르셀로나 캄프 누에서 열린 2021-2022 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9라운드 홈경기에서 레알 마드리드에 1-2로 패했다.

한 골차 패배였다. 바르셀로나는 전반 32분 레알의 수비수 다비드 알라바의 왼발슈팅을 막지 못해 선제골을 내줬다. 그리고 후반 추가시간 4분 레알의 공격수 루카스 바스케스에게 추가골을 허용했다. 후반 추가시간 7분에 바르셀로나 공격수 세르히오 아구에로가 만회골을 넣었지만 승부를 되돌릴 시간이 너무 부족했다.

스페인 언론 문도 데포르티보에 따르면 로날드 쿠만 바르셀로나 감독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레알의 역습은 매서웠다. 그들의 역습을 전혀 제어하지 못했다”며 입을 뗐다.

그는 “이번 경기에서 이겼어야 했다. 졌지만 이날 경기에서 바르셀로나가 레알보다 열등하지 않다는 것을 보여줬다. 조금씩 나아지고 있고, 큰 경기에서 이기는 것에 더 가까워지고 있다. 바르셀로나는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가는 중”이라며 이날 경기를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이어 그는 “전반전에 바르셀로나의 경기력은 좋았다. 경기를 잘 컨트롤하면서 앞서갈 수 있는 큰 기회들도 있었다. 하지만 레알이 전반에 득점을 했고, 후반에는 그들의 경기를 했다”라며 레알의 선제골이 경기에 중요한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바르셀로나는 이번 패배로 리그 9경기를 치르며 4승 3무 2패, 승점 15점을 기록하며 리그 9위로 추락했다.

바르셀로나는 오는 28일 오전 2시에 스페인 마드리드 에스타디오 데 바예카스에서 리그 10라운드 원정경기를 라요 바예카노를 상대로 치른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25 13:39:1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