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슈가 출신 아유미가 멤버들과 변함없는 우정을 자랑했다.

1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그 시절 '예능 여신' 현영, 이수영, 아유미가 전학생으로 등장했다.

과거 슈가로 활동했던 아유미는 "숙소생활 같이 했는데 사생활 관리가 엄했다. 핸드폰도 없었다. 그래서 멤버들 사이가 좋았다"고 말했다.

최근에도 슈가 멤버들과 활발한 연락 중이라는 그는 "단톡방(단체 채팅방)에서 한 시간씩 이야기한다. (박)수진이랑 (황)정음이는 육아 이야기하고, (육)혜승이는 골프 이야기를 한다"고 말했다.

또 '박수진이 배우 배용준과 열애하던 당시 둘의 관계를 알았느냐'는 질문에는 "기사 보고 알았다. 멤버들 다 몰랐다. 나중에 수진이에게 물어봤더니 너무 대스타라 비밀 연애를 했던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일본에서 슈가 활동했을 때 '겨울연가'도 다 같이 봤다. 당시 욘사마 양말을 팔았는데 내가 그 양말을 신었을 때 예능에서 빵빵 터졌다. 징크스로 중요한 예능 할 때 욘사마 양말 신었는데, 결혼식 때 실물이 계시더라. 너무 신기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5 23:16:4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