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외신에서 일제히 조세 무리뉴 감독이 토트넘 훗스퍼로부터 경질당했음을 보도하고 있다.

디 어슬레틱, 기브미 스포츠, 토크 스포츠 등 외신은 19일(이하 한국시간) 오후 무리뉴 감독이 토트넘에게서 경질당했다고 보도했다.

현재 토트넘은 리그 7위며 유로파리그와 FA컵에서 탈락했다. 리그컵은 결승전에 올라와 있는 상황이다.

무리뉴 감독은 지난 2019년 11월 마우로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경질되자 토트넘 감독에 부임했다. 이 보도가 사실로 밝혀진다면 1년반만에 토트넘 감독직에서 물러나게 된다.

토트넘은 리그에서 잔여 6경기를 남겨놓은 상황으로 유로파리그 진출 티켓을 따기 위해 노력해야하는 상황이다.오는 26일 맨체스터 시티와의 리그컵 결승을 고작 일주일 앞두고 감독 경질 카드를 꺼내들지 지켜볼 일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9 18:36:32   수정시간 : 2021/04/19 18:40:0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